로고

행안부·한국섬진흥원이 콕 찍은..올 가을 섬 여행 '9곳'

가족과 함께 가을 정취 느끼기 좋은 섬

윤종은 기자 | 기사입력 2022/09/27 [14:21]

행안부·한국섬진흥원이 콕 찍은..올 가을 섬 여행 '9곳'

가족과 함께 가을 정취 느끼기 좋은 섬

윤종은 기자 | 입력 : 2022/09/27 [14:21]

'찾아가고싶은 가을 섬' 포스터


올 가을 가족과 함께 가을 정취를 만끽할 어울리는 섬은 어디일까.  

 

행정안전부는 섬 전문 연구기관인 한국섬진흥원과 함께 '2022년 찾아가고 싶은 가을 섬' 9곳을 선정해 27일 발표했다.

 

행안부는 섬 지역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5년부터 매년 가볼 만한 섬을 선정·소개해오고 있다.

 

올 가을 섬 여행지는 3가지 테마로 나눴다. 울긋불긋 단풍과 가을꽃을 감상할 수 있는 '물들었 섬', 섬 구석구석을 걸으면서 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걸어봐 섬', 맛있는 제철 음식을 먹을 수 있는 '맛있 섬'이다.

 

'맨드라미의 섬' 신안 병풍도/본지DB


물들었 섬은 경남 통영시 한려해상국립공원 장사도와 전남 신안군 병풍도 2곳이다. 장사도에는 나무 10만여 그루가 식재돼 있고 병풍도는 세계 최대 규모의 맨드라미를 재배해 가을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

 

걸어봐 섬은 충남 보령시 녹도와 전북 군산시 대장도, 경남 거제시 내도, 경남 사천시 월등도, 전남 고흥군 연홍도 등 5곳이다.

 

'고등어의 섬' 통영 욕지도/본지DB


맛있 섬은 갈치와 방어로 유명한 전남 여수시 거문도와 고등어와 소라를 맛볼 수 있는 경남 통영시 욕지도 등 2곳이다.

 

가을 섬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한국관광공사의 여행 정보사이트인 '대한민국 구석구석(korean.visit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행안부 누리 소통망(SNS)과 한국섬진흥원에서 운영하는 섬 홍보 누리 소통망(SNS /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 ‘What.섬’ 검색)에서는 섬 방문 인증 행사도 진행한다. 

 

최훈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가을철을 맞아 오감이 즐거운 섬 여행이 되길 바란다"며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섬을 맘껏 즐기고 느낄 수 있도록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경기도 인천 충청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제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