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물]장충남 군수,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릴레이 챌린지 동참'

일본정부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하라!

장운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4/28 [10:56]

[인물]장충남 군수,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릴레이 챌린지 동참'

일본정부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하라!

장운호 기자 | 입력 : 2021/04/28 [10:56]

 장충남 남해군수/사진=남해군


일본 정부의 ‘원전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을 규탄하는 남해군민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27일 ‘일본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를 촉구하는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장충남 군수는 “국제사회와 한마디 상의도 없이 전 세계 해양 환경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끼칠 방사능 오염수를 방류한 것은 항구적인 세계 평화 체제를 위협하는 범죄행위와 같다”며 “과거의 잘못을 반성하고 깨끗한 바다 환경을 지키는데 힘을 합쳐나가도 모자랄 판에, 이러한 후안무치한 행태를 보인 일본 정부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이어서 장충남 군수는 “깨끗한 바다와 수산물을 지켜나가기 위해 경남도 및 정부와 긴밀한 협조 관계 속에서 가용한 모든 대책을 강구해 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김철우 전남 보성군수로부터 지목을 받아 ‘일본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릴레이 챌린지에 참여한 장충남 군수는 다음 주자로 김창영 남해수협 조합장을 추천했다.

 

같은날 남해군의회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 규탄 및 철회 촉구 결의문’을 발표했다.

 

또한 남해군을 포함한 남중권 지역 9시 시·군으로 구성된 ‘남해안 남중권 발전협의회’ 역시 ‘일본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에 대한 규탄’ 성명서를 발표했다.

 

남해군과 남해수협, 어업인 단체는 오는 30일 일본 정부의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규탄하는 해상 시위를 계획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남해군수 관련기사목록
경기도 인천 충청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제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