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여수 금오도, 29일부터 여객선 야간운항 '개시'

여수시 "섬 주민 삶의 질 개선 기대"

양진형 기자 | 기사입력 2023/07/27 [15:08]

여수 금오도, 29일부터 여객선 야간운항 '개시'

여수시 "섬 주민 삶의 질 개선 기대"

양진형 기자 | 입력 : 2023/07/27 [15:08]

여객선 야간운항에 돌입한 신기~여천항로/사진=여수시


이제 야간에도 남면 금오도를 오갈 수 있게 됐다.

 

전남 여수시는 27일 남면 주민의 오랜 숙원이었던 신기~여천 항로 야간운항이 오는 29일부터 1일 2회 왕복 운항한다고 밝혔다.

 

야간운항 1항차는 신기항에서 오후 7시 30분에 출항해서 여천항에서는 8시에 출항하고, 2항차는 오후 8시 30분에 신기항을 출항해 여천항에서는 9시에 출항한다. 신기항에 9시 25분에 도착하면 신기항을 경유하는 시내버스도 바로 이용할 수 있다.

 

야간운항은 그동안 수익성 부족, 안전 문제 등의 이유로 계속 이뤄지지 않고 있다가, 2021년 6월 ‘여수시 여객선 운영 지원 조례’를 제정해 야간 운항 지원 근거를 마련했다.

 

또한 주민의견 조사와 관계 기관 간담회 등을 거쳐 6월부터는 조명탑 설치 등 야간운항에 필요한 조치 등을 시행해 왔다.

 

앞서, 시는 야간운항을 앞두고 지난 24일 여수해수청과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등 관계 기관의 운항관리 심사를 마쳤다.

 

김정오 섬발전지원과장은 “무엇보다도 안전이 우선인 만큼 야간운항 항로 인근에서는 어업활동, 어구 설치 등이 이루어지지 않도록 해양경찰서, 낚시어선협회 등 관계 기관과 섬 지역 어촌계 등에도 홍보와 협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인천 충청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제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