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신안군, 하의·신의·장산지역에 '쾌속선' 취항

김준성 기자 | 기사입력 2023/01/18 [14:29]

신안군, 하의·신의·장산지역에 '쾌속선' 취항

김준성 기자 | 입력 : 2023/01/18 [14:29]

퍼스트엔젤호 취항식/사진=신안군


전남 신안군 하의·신의·장산면 섬지역에 쾌속선 퍼스트엔젤호가 17일부터 취항에 들어갔다.

 

신안군은 하의면 웅곡선착장에서 박우량 군수와 도·군의원, 여객선사 및 유관기관 단체장,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쾌속선 취항식을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조양운수(주)의 엔젤호가 지난해 6월 운항중단 된 이후 대체 운항 선사의 부재에 따라 신안군에서 민간이전 보조사업으로 해상여객운송사업 우선협상대상자를 공모, (유)신진해운을 새 사업자로 확정했다. 

 

이번에 취항한 쾌속선 퍼스트엔젤호는 170톤 규모에 최대 속력 26노트로 200명이 승선할 수 있다.

 

목포에서 장산 북강을 경유해 하의 웅곡과 신의 상태서리까지 70여분이 소요되며, 이후 도초 우이도선착장의 접안시설이 완료되면 도초 우이도까지 기항할 예정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앞으로도 섬주민들의 복지 증진과 정주여건 개선에 더욱 힘을 기울여 더 이상 떠나지 않고 누구나 살고 싶은 신안군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인천 충청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제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