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서해 기상악화..인천 9개 항로 여객선 운항 통제

인천~백령 항로 등 여객선 12척, 오후 3시 이후 해제 전망

윤종은 기자 | 기사입력 2022/11/04 [08:13]

서해 기상악화..인천 9개 항로 여객선 운항 통제

인천~백령 항로 등 여객선 12척, 오후 3시 이후 해제 전망

윤종은 기자 | 입력 : 2022/11/04 [08:13]

인천연안여객선터미널/본지DB


서해 기상악화로 4일 오전 인천과 섬을 잇는 14개 항로 가운데 9개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통제됐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23분 현재 풍랑주의보가 내려진 인천 먼바다에는 1∼3m의 높은 파도가 일고 초속 10∼16m의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이에 따라 인천∼백령도와 인천∼연평도 등 9개 항로를 오가는 여객선 12척의 운항이 통제됐다.

 

강화도 하리∼서검 등 4개 항로의 여객선 5척은 이날 정상 운항할 예정이며 영종도 삼목∼장봉 항로의 여객선은 선박 임시 검사로 휴항한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 관계자는 "인천 먼바다에 내려진 풍랑주의보는 오후 3시 이후 해제될 예정"이라며 "여객선 이용객은 운항 여부를 선사에 먼저 문의한 뒤 선착장에 나와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인천 충청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제주도